슬픔이 침묵할 때 / 이해인

슬픔을 잘 키워서
고요히 맛들이면
나도 조금은 거룩해질까?

큰 소리로
남에게 방해될까
두려워하며

오래익힌 포도주 빛 향기로
슬픔이 침묵할 때

나는 흰 손으로 제단에 촛불을 켜리

눈물 가운데도
나를 겸손히 일어서게 한
슬픔에게 인사하리

– 슬픔이 침묵할 때 / 이해인

No Comments

Post A Comment